•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모바일전용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지방의원 행동강령 본격 시행…공정한 직무수행 기대

3일부터 시행… 돈,향응, 직무관련 위원회 활동 등 금지

지방의원이 직무관련자로부터 돈이나 선물, 향응 등이 금지되는 지방의원 행동강령이 본격 시행됐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지방의회 의원이 주민의 대표자로서 청렴하고 공정하게 직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다양한 논의와 의견수렴 과정을 거쳐 직무상·신분상 특수성을 반영한 '지방의회의원 행동강령'을 제정, 지난해 11월 공포한데 이어 3일부터 시행에 들어갔다.

 

'지방의회의원 행동강령'은 지방의회의원이 지켜야 할 15개의 행위기준과 행동강령 운영에 관한 사항 등을 포함해 모두 24개 조문으로 구성됐다.

 

지방의원의 윤리성 제고를 위해 지방자치단체와 공직유관단체의 위원회 위원으로 위촉된 경우라도 소관 상임위원회의 직무와 관련된 사항이거나 이해관계가 있는 사항 등에 대해서는 심의·의결을 회피토록 직무관련 위원회 활동을 제한했다.

 

일부 지방의회의원이 자치단체 등의 각종 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면서 본인과 특정 집단의 이익을 위해 직무의 공정성을 해치는 행위, 이해 관계자나 특정 집단이 자신의 이익 관철을 위해 지방의회 의원에게 금품 등을 건네거나 청탁하는 행위 등의 문제점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지방의회 의원이 직무상 다른 기관·단체로부터 여비 등을 지급받아 국내외 활동을 하려는 경우에는 지방의회 의장의 승인을 받도록 외부 기관·단체 지원 국내외 활동을 제한했다.

 

그동안 지적돼 온 외부 지원을 통한 외유성 국외활동 행위가 억제되고, 지원받은 기관·단체의 이익을 위한 부당한 영향력 행사가 방지될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방의회 의원이 대가를 받고 외부강의·회의 등을 할 때에는 미리 의장에게 신고토록 했다. 지방자치단체장을 포함한 모든 공직자는 이미 공무원 행동강령에 의해 신고의무를 지고 있다.

 

대가를 받는 외부 활동의 투명성을 확보해 지나친 외부강의로 의정활동을 소홀히 하거나, 고액의 강의료를 지급한 기관의 이익을 위해 부당한 영향력을 행사하는 등의 부조리를 방지하기 위한 조치다.

 

국민권익위원회는 행동강령 위반행위 신고 접수와 조사·처리, 행동강령 교육·상담 등에 대한 의장의 자문에 응하게 하기 위해 조례로 행동강령운영 자문위원회를 설치하되, 민간위원을 2분의 1 이상 되도록 명문화 했다.

 

또 행동강령 위반행위는 누구든지 지방의회 의장 또는 국민권익위에 신고할 수 있도록 했고, 확인된 위반행위에 대해서는 지방의회가 자율적으로 '지방자치법'에 따른 징계 등 필요 조치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지방의원 행동강력이 본격 시행됨에 따라 지방의원들의 청렴하고이에따라 지방의원의 청렴하고 공정한 직무수행이 기대되고 있다.

오세광 기자  sk816@naver.com
기사등록 : 2011-02-05 10:25

ⓒ 새부천신문 (http://www.sa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14547) 경기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70번길 19 부광프라자 502호 ㅣ 대표 : 최경옥 ㅣ 총괄국장 : 김양란
사업자등록번호 : 767-49-00155 ㅣ Tel : 032-324-4435 ㅣ Fax : 032-324-4434 ㅣ E-Mail : sk816@naver.com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00222 등록일자 : 2009.08.11발행인 겸 편집인 : 최경옥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경옥
새부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새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