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모바일전용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부천시 주요도로변 안내 표지판 엉망… 정비 시급

부천시 주요 도로변에 설치된 안내 표지판 정비가 시급한 것으로 지적됐다.

부천시의회 구점자 의원(국민의힘, 오정, 원종1·2동, 신흥동)은 3일 열린 제254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시정질의를 통해 “시 관문에 설치된 안내 표지판은 도시의 첫 인상을 주는 중요한 시설”이라며 글씨체나 바탕색 등 표지판의 디자인은 도시의 품격을 높여주는 시각적 효과가 있는데도 엉망으로 설치되어 정비가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 구점자 의원이 부천 관내 주요 도로변의 안내 표지판의 문제점에 대해 시정질의를 하고 있다.

 

구 의원이 부천 관내 주요 도로변의 안내 표지판을 확인한 결과 종합운동장 내에 위치해 있던 교육, 유럽자기, 수석 등 3개 박물관이 지난 3월부터 부천시립박물관으로 통합하여 운영중에 있는데도 바탕색이나 글씨체가 어울리지 않는 등 표지판 정비가 제대로 안되어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심지어 봉오대로 원종IC진입 직전에 설치된 박물관 표지판이 그대로 방치되어 있고 부천시립박물관 앞 표지판에는 오정경찰서와 오정어울마당만 있고 부천시립박물관 표시가 없는 등 안내 표지판이 제대로 안되어 있어 부천시립박물관을 찾아가는데 불편을 초래하고 있다.
 
한국만화박물관과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더욱 헷갈리게 표시되어 있다. 두 기관이 같은 위치에 있고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메인 건물인데도 불구하고 안내 표지판에는 한국만화박물관만 표시되어 있다.
 
광명에서 부천으로 진입하는 역곡하수처리장 앞이 옥길지구의 개발로 광명 경계에서 옥길지역 진입도로가 6차선으로 개통도어 교통량이 급증하고 있는데도 안내 표지판은 부천시를 알리는 표지판은 없고 옥길로 56번길로만 표시되어 있다.기로만 표시되어 있다.
 
구 의원은 “많은 안내 표지판이 정비가 제대로 안되어 있어 도시의 품격까지 저해하고 있다”면서 “부천시 진입 관문 주요도로변에 설치된 안내표지판의 실태를 전수조사하여 부천시 CI를 활용하여 세련된 디자인으로 정비가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김양란 기자  sk816@naver.com
기사등록 : 2021-09-03 18:42

ⓒ 새부천신문 (http://www.sa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14547) 경기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70번길 19 부광프라자 502호 ㅣ 대표 : 최경옥 ㅣ 총괄국장 : 김양란
사업자등록번호 : 767-49-00155 ㅣ Tel : 032-324-4435 ㅣ Fax : 032-324-4434 ㅣ E-Mail : sk816@naver.com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00222 등록일자 : 2009.08.11발행인 겸 편집인 : 최경옥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경옥
새부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새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