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모바일전용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박옥수 목사 성경 세미나 기쁜소식인천교회서 개최

‘죄사함의 기쁨’과 ‘구원의 확신’을 전하며 전 세계 기독교를 선도하는 ‘박옥수 목사 성경세미나’가 5월 8일부터 11일까지 나흘간 기쁜소식인천교회에서 개최된다.


성경세미나는 8일 저녁을 시작으로 매일 오후 7시 30분, 오전 10시 30분 두 차례, 총 7차례 박옥수 목사의 성경 강연이 진행되며, 강연에 앞서 그라시아스합창단이 특별 찬양을 한다.

1986년 부산을 시작으로 매년 전국 주요도시와 전 세계 각국에서 개최되고 있는 ‘박옥수 목사 성경세미나’는 많은 기독교인들이 고민하는 죄와 구원, 거듭남, 믿음의 삶 등에 대해 성경을 바탕으로 쉽고 명료한 해답을 제시하며 일반 교인들은 물론 목회자들에게도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2년간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온라인으로 개최해 왔던 ‘박옥수 목사 성경세미나’는 125개국 662개 방송에서 중계(2021년 10월 기준)하며 ‘코로나 시대 전 세계에 소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성경세미나’로 주목받았으며, 코로나19 팬데믹의 완화와 함께 다시 각 지역에서 참석자들을 직접 만난다.

성경세미나의 주강사인 박옥수 목사는 기쁜소식선교회를 설립해 국내를 비롯해 해외 100 개국 지교회를 통해 활발하게 선교활동을 하고 있으며, 2017년 3월 미국 뉴욕에서 기독교지도자연합(CLF)을 설립, 각국 기독교 교단 지도자들과 함께 교리와 교파를 떠나 오직 성경 말씀으로 교류하고 있다.

박옥수 목사는 미국을 비롯한 각국 기독교계와 언론에서 ‘코로나 시대 가장 영향력 있는 복음 전도자’로 주목받고 있다.

2020년 코로나 팬데믹의 시작과 함께 온라인으로 활발한 선교활동을 해 온 박옥수 목사에 대해 CTN, TBN, Enlace 등 유명 기독교 채널과 각국 주요 언론에서 박옥수 목사의 선교활동을 앞다퉈 보도했고, 박옥수 목사의 설교를 방송하고 있다.

북미 최대 기독교 채널 중 하나인 CTN은 박 목사의 ‘요한복음 강해’와 ‘마가복음 강해’를 방영 중이다.

한편, 지난 3월에는 이스라엘 및 아프리카 7개국 정부가 박옥수 목사를 초청했다.

이스라엘 정부는 탈무드와 하브루타 교육이 있음에도 최근 늘어나는 심각한 청소년 문제의 해결을 위해 지에브 엘킨 장관이 박옥수 목사를 공식 초청했다. 이스라엘 방문에서 박 목사는 장관, 국회의원, 교육 관계자를 비롯해 이스라엘 최고 랍비 요나 메츠거, 기독교 교단 지도자 등을 만나 교류했다.

아프리카의 7개국 정부는 성경을 기반으로 한 박옥수 목사의 마인드교육 성과를 인정하고 청소년 교육의 비전을 찾고자 박옥수 목사를 공식 초청했다. 각국 정상과 정부 인사, 목회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박 목사는 “예수님으로 인해 죄를 사함 받고 의롭게 되면, 내 마음에 지금까지 보이지 않았던 평안과 기쁨, 행복이 찾아온다”며 “정확한 죄 사함의 복음이 우리의 삶을 바꿀 수 있다”고 전했다.

이번 성경세미나는 8일 저녁을 시작으로 매일 오전 10시 30분과 오후 7시 30분, 총 7차례 진행되며, 광주(12일~14일), 대구(15일~18일), 대전(19일~21일), 서울(23일~27일) 등 전국 주요 도시에서 개최된다.

자세한 사항은 ‘박옥수 목사 성경세미나’ 공식 홈페이지(www.biblesemina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양란 기자  sk816@naver.com
기사등록 : 2022-05-03 14:07

ⓒ 새부천신문 (http://www.sa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14547) 경기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70번길 19 부광프라자 502호 ㅣ 대표 : 최경옥 ㅣ 총괄국장 : 김양란
사업자등록번호 : 767-49-00155 ㅣ Tel : 032-324-4435 ㅣ Fax : 032-324-4434 ㅣ E-Mail : sk816@naver.com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00222 등록일자 : 2009.08.11발행인 겸 편집인 : 최경옥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경옥
새부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새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