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모바일전용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약대동 지역축제 '제10회 꼽사리 영화제' 꽃피웠다

지역 공동체 간 단합과 세대와 이웃 간 벽 허무는 축제 호평

10년 전 약대동 주민들의 뜨거운 성운과 관심을 받으며 개최되었던 지역 축제 ‘꼽사리영화제’가 벌써 10회 째를 맞이했다.


제10회 약대마을 꼽사리영화제 추진위원회(위원장 천종수)는 16일 부천약대초등학교 일원에서 ‘제10회 꼽사리 영화제’를 개최했다. 15일 오후 7시에는 전야제를 개최하고 지역주민들에게 지역축제의 힘찬 출발을 알렸다.

이날 행사에는 천종수 추진위원장과 신중동행정복지센터 이종성 동장, 신중동 김천수 주민자치위원장, 약대동 주민자치회 이필규 고문, 약대동 교회협의회장 이세광 목사, 정창곤 시의원 등이 참석해 축하했다.

천종수 추진위원장은 대회사를 통해 “부천을 대표하는 행사인 국제판타스틱영화에제 꼽사리를 끼어서 행사를 진행한다고 해서 꼽사리영화제라는 의미로 이름을 지였다”면서 “비록 꼽사리라 하지만 행사 내용만큼은 ‘문화도시 부천’의 명성에 걸맞게 재미있고 마을의 개성과 특성을 담은 독창적 마을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 천 위원장은 “우리 꼽사리 영화제를 매개로 다양한 지역 공동체 간의 단합과 세대와 이웃 간의 벽을 허물고 더불어 함께 사는 약대동이 되길 바라고 영화 관람뿐만 아니라 다양한 공연과 체험의 장으로 이루어진 그야말로 지역의 잔칫날”이라면서 “그동안 코로나로 인해 힘들고 지친 시간들을 꼽사리영화제를 통해 힐링하고 치유하는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특히 천 위원장은 “지원을 아끼지 않은 부천시와 경기콘텐츠진흥원, 부천문화재단 측에 깊이 감사드리며 영화제 정기재 총감독과 이승훈 시민위원장 그리고 추진위원들께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조용익 시장은 축사에서 “지역영화를 사랑하는 시민과 독립영화인의 든든한 울타리로서 미래를 함께 모색하는 영화제가 되길 기대하고 부천시도 꼽사리영화제처럼 시민이 참여하고 다양성이 가득한 영화제가 꽃필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최성운 시의장도 “꼽사리 영화제가 더 기대되는 이유는 기획부터 촬영까지 주민이 중심이 되고 다양한 직업을 가진 다양한 삶의 이야기를 담아낼 수 있기에 확장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다”면서 “청소년부터 청년, 어르신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작품과 내 이웃이 주인공이 되어 등장하는 작품을 보는 재미가 더해져 나들이 나온 주민들의 밤을 풍성하게 채워 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진도북놀이과 새롬지역아동센터와 송내고밴드부 하제밴드, 민요, 복사꼴시울림, 깔깔깔 가요봉사단, 송내고 댄스팀 꽃가람, 고리울청소년센터 여성청소년댄스팀 블랑쉬, 천무관 등의 다양한 축하공원, 끼발산 연기대회 등과 흥미진진한 초청작 등 많은 영화상영이 진행됐다. 또 행운권 추첨을 통해 지역주민들에게 푸짐한 상품도 제공했다.

▲ 제10회 꼽사리영화제 이경수 부회장이 개회 선언하고 있다.

 

▲ 조용익 부천시장

 

▲ 전종수 꼽사리영화제 추진위원장

 

▲ 장덕천 전 시장

 

▲ 약대동 교회협의회 회장 이세광 목사

 

▲ 박명혜 전 시의원겸 꼽사리영화제 심사위원장

 

▲ 김국환 초대가수

 

▲ 조아진 초대가수

 

▲ 김현 초대가수

 

▲ 이이다 초대가수

 

▲ 선유선 초대가수

 

▲ 최정식 배우가 사회보고 있다.

 

▲ 부천시 주민자치위원회 이상화 회장

 


▲ 정무현 부천시무인협회 회장

 

 

 

 

 

 

 

  

 

 

 

 

 

 

 

 

 

 

 

 

 

 

 

 

  

 

 

 

 

 

 

 

 

 

 

 

 

 

 

 

 이종성 신중동 동장

 

 

 

 

 

 

 

 

 

 

 

 

 

  

 

 

 

 

 

 

 

 

 

 

 

 

 

 

 

 

 

  

 

  

 

 

 

 

 

 

 

 

 

 

 

 

 

 

 

 

 

 

 

 

 

 

 

 

김양란 기자  sk816@naver.com
기사등록 : 2022-07-16 18:42

ⓒ 새부천신문 (http://www.sa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14547) 경기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70번길 19 부광프라자 502호 ㅣ 대표 : 최경옥 ㅣ 총괄국장 : 김양란
사업자등록번호 : 767-49-00155 ㅣ Tel : 032-324-4435 ㅣ Fax : 032-324-4434 ㅣ E-Mail : sk816@naver.com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00222 등록일자 : 2009.08.11발행인 겸 편집인 : 최경옥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경옥
새부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새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