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모바일전용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원혜영 후보 선거법 위반 논란… 선관위 검토작업 착수

제보자 "원 후보 제3자 기부행위 선거법 위반했다" 선관위에 구체적 자료 신고
원 후보 측 "식사비 제공하거나 지지 강요한 적 없어" 선거법위반 주장 일축

부천 오정에 출마한 민주통합당 원혜영 후보가 선거법을 위반했다는 신고가 선관위에 접수돼 선거법위반 여부를 놓고 논란이 일고 있다.


29일 통신사인 뉴시스 보도와 오정 선관위, 지역 정치권에 따르면 익명의 제보자 A씨가 민주통합당의 원혜영 후보가 지난 2월 17일 선거대책본부장 등 6명의 관계자들과 함께 부천 고강동 소재 한 음식점에서 풀잎봉사단과 풀뿌리청년봉사단 발대식에 참석, 70여명의 봉사단원들과 함께 총선 승리를 위한 술자리를 가졌다는 내용의 신고를 접수해 경기도선관위가 선거법위반 여부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는 것.


또 뉴시스는  "이날 식대 및 경비는 원혜영 후보 선거대책본부장 B씨와 제7지역선거대책 본부장 C씨, D 자문위원장 등이 100여만원의 식사비를 부담했다"면서 "선거관련자가 일반인들에게 식사를 제공하는 것은 제3자 기부행위"라고 보도했다.


이와함께  "당원집회의제한에 따라 3월10일까지 당원들과 집회를 가질 경우 선관위에 신고를 마쳐야 함에도 불구 원 후보측 관계자들은 선관위에 신고없이 모임을 가졌다"며 "이는 분명 선거법 위반"이라고 주장했다.


익명의 제보자 A씨는 이 봉사단의 총무로 A씨는 이날 행사 전반을 파악할 수 있는 구체적인 관련 자료와 동영상까지 선관위에 접수한 것으로 알려져 선관위가 어떤 유권해석을 내놓을지 주목되고 있다.

 

오정 선관위의 한 관계자는 "선거법을 위반했다는 익명의 신고가 접수돼 경기도선관위에 선거법위반여부를 검토해 줄 것을 요청해 놓았다"고 말했다.


이에 원혜영 후보 측은 해명자료를 통해  "원 후보가 봉사단 발대식에 참석한 것은 맞지만 향응제공 등 불법선거운동을 한 사실은 없다"면서 "우리측에서 식사비를 제공하거나 지지를 강요한 적도 없다"고 선거법 위반 주장을 일축했다.


원 후보 측은  또 "우리 선거사무소에서 파악한 바 이른바 그 '사조직'은 오정구에서 지난 2007년부터 활동해온 풀잎봉사단을 일컫는 것으로, 원 의원은 지난 2월17일 저녁에 있었던 그 봉사단 청년회 발대식 자리에 당원인 B씨의 간곡한 요청에 따라 참석한 적은 있다"며 "아무런 법위반 사실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당시 내걸린 현수막에 '민주당' 당명이 표기돼 있었으나 행사 시작 전 여러 사람들이 민주당 행사가 아닌데 왜 '민주당' 당명을 쓰느냐고 지적해 당명을 가린 채 행사를 진행했다"며 "이 현수막을 준비한 봉사단측이 임의로 '민주당' 표기를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같은 사실을 종합하면 내부자의 신고가 구체적으로 이루어졌다는 점에서 처음부터 선거법을 위반하도록 유도했는지와는 상관없이 이날의 행사가 선거법위반을 피해갈 수 없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특히 원혜영 후보에까지 선거법위반을 몰아갈 수 있을지가 지역정치권의 가장 큰 관심이다.


신고된 내용이 명백하게 선거법을 위반한 것으로 드러날 경우 익명의 제보자인 A씨는 거액의 포상금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또 이날 행사에 참석한 70여명의 주민들이 최종적으로 민주통합당의 당원들로부터 향응을 제공받은 것으로 드러날 경우 이들에게 최대 50배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날 음식비는 참석자 모두가 본인의 음식값을 지불하지 않고 10여명의 참석자가 얼마씩 갹출해 음식대금을 낸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분이 선거법 위반의 핵심요인이 될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결국 선거법 위반여부를 검토하고 있는 선관위가 어떤 결정을 내릴지 주목되고 있다. 현재 선관위의 조사와는 별개로 경찰과 검찰이 이 사건의 구체적인 실체를 확인해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파문은 상당기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박삼남 기자  sk816@naver.com
기사등록 : 2012-03-29 23:03

ⓒ 새부천신문 (http://www.sa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14547) 경기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70번길 19 부광프라자 502호 ㅣ 대표 : 최경옥 ㅣ 총괄국장 : 김양란
사업자등록번호 : 767-49-00155 ㅣ Tel : 032-324-4435 ㅣ Fax : 032-324-4434 ㅣ E-Mail : sk816@naver.com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00222 등록일자 : 2009.08.11발행인 겸 편집인 : 최경옥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경옥
새부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새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