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모바일전용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민생경제 회복 올인 부천시, 내년 민생정책 더 촘촘하게

조용익 부천시장, 7차례 비상경제대책 회의 및 일자리센터 방문 등 민생경제 꼼꼼히 챙겨

▲ 제7차 부천시 비상경제 대책회의 진행 모습. /사진 부천시 제공

부천시(시장 조용익)는 지난 15일 민생경제 위기 대응을 위한 제7차 부천시 비상경제 대책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22개 부서 비상경제 대응사업의 총괄 추진상황을 최종적으로 점검하며 한 해의 성과를 전반적으로 돌아보고, 내년도 민생경제 중심 지역경제 활성화 사업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조용익 시장은 지난 6월, 민선8기 인수위원회 시절부터 경제위기의 심각성을 최우선 현안으로 인식하고 비상경제 대책회의를 직접 챙겨왔다.

대책회의에서는 급격한 물가 상승과 고금리, 고환율 등으로 고통받는 민생 안정을 위해 ▲소상공·자영업 ▲기업 ▲고용 ▲물가 4개 대책반과 취약계층, 내수회복 분야에서 총 46개의 대응사업을 추진해왔다.

비상경제 대책에 전력을 다한 결과, 경제위기에 파급이 큰 취약계층 대상 세금감면 10억6천만 원 지원,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104억3천만 원 지급, 소상공인 한시적 상수도요금 4억8천만 원 감면, 청년 월세 한시 특별지원제도 마련 등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신규사업을 신속히 집행해 왔다.

또한 영세 소상공인 실태 파악을 위한 전통시장과 지역 고용실태의 바로미터인 부천일자리센터 등 현장을 둘러보며 민생을 살뜰히 돌봤다는 평가를 받았으며, 특히 지난 10월부터 면접정장 대여사업을 중장년층으로 확대 시행해 시민들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었다.

한편 시는 고물가에 대비해 한시적으로 운영했던 9개 사업이 올해로 종료되며, 내년에는 민생경제 중심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부천시 전략 특화사업인 로봇·금형기업 지원, 노인·장애인 등 취업취약자 고용 지원, 시간제 보육사업 등을 신규 발굴하여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용익 시장은 “금융시장의 변동성과 실물경제의 불확실성으로 인한 ‘비상시국’이 계속되는 상황”이라며, “국내외 경제위기가 해소되고 지역경제가 안정될 때까지 민생정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부천시가 시민의 든든한 안전망이 되겠다”고 말했다.

김양란 기자  sk816@naver.com
기사등록 : 2022-11-16 08:55

ⓒ 새부천신문 (http://www.sa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14547) 경기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70번길 19 부광프라자 502호 ㅣ 대표 : 최경옥 ㅣ 총괄국장 : 김양란
사업자등록번호 : 767-49-00155 ㅣ Tel : 032-324-4435 ㅣ Fax : 032-324-4434 ㅣ E-Mail : sk816@naver.com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00222 등록일자 : 2009.08.11발행인 겸 편집인 : 최경옥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경옥
새부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새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