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모바일전용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부천시, 은행나무 열매 천연살충제로 활용된다

올해부터 천연살충제 제조 활용하거나 안전성 확인 후 기부 방안 추진

부천시가 가로수인 은행나무 열매를 올해부터 친환경살충제로 활용하게 된다.

11일 부천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 장해영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에 따르면 부천시 공원사업단 소관 부서를 대상으로 한 행정사무감사에서 가로수 은행나무 열매에 대한 친환경 천연살충제 활용과 안전성 검사 확인 후 경로당과 무료급식시설 등에 기부하는 방안 등을 제안했다.

그동안 은행나무는 도시 공해와 병충해에 강하고 뿌리가 보도블록을 망가뜨리지 않는 특성을 지녀, 각 도시의 가로수로 인기가 높았다. 그러나 열매가 떨어져 밟히면 악취가 발생해 가을이면 주민들의 단골 민원이 되어 채취한 후 전량 폐기해 왔다.

시는 시민들의 민원 해결을 위해 2020년부터 진동기를 도입하여 열매가 낙과하기 전에 은행나무를 털어서 열매를 수거한다. 시 관내 전체 가로수 3만4천291그루 중 은행나무는 8천528그루로 25%를 차지하고, 그 중 은행나무 열매를 맺는 암나무는 2천285그루이다.

▲ 은행나무 열매를 친환경 살충제 사용을 제안한 장해영 의원. /사진 부천시의회 제공


부천시의회 장해영 의원은 “중탕으로 한 5시간 끓이면 친환경 살충제로 사용될 수 있어서 그렇게 한 것을 농가에 보급해서 천연살충제로 활용된다. 부천시의 자산이고, 친환경 농법으로 활용된다면 금상첨화가 될 것이다”라고 제안했다.

장 의원은 또한 “은행나무 열매는 공공재산인 부천시 소유물임에도 불구하고 어떻게 활용할 것을 고민하지 않고 전량 폐기하는 것에 시민의 눈높이에 맞지 않다”고 지적했다.

장 의원은 현재 쇼핑몰에서 껍질을 까지 않은 은행이 1kg 당 9천 원에 판매되고, 은행을 이용하여 천연살충제를 제조하여 과수농가에 보급하는 충북 충주시의 사례를 소개했다.

최근 시가 경기도 30개 시군을 대상으로 은행나무 열매 활용 여부를 확인할 결과 22개 시군은 폐기하고, 7개 시군은 아예 채취를 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천시는 단체에 기부하는 것으로 확인됐고, 충주시의 경우만 과수농가에 보급해 천연살충제로 활용된다.

시 녹지과는 올 해 수거된 은행열매를 안전성 검사를 의뢰해 안전기준에 적합하면 시민들로부터 신청을 받아 큰 열매를 선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시 자체 인력을 활용, 은행나무 열매를 기반으로 천연살충제를 생산해 공원 녹지 수목관리에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김양란 기자  sk816@naver.com
기사등록 : 2023-01-11 14:38

ⓒ 새부천신문 (http://www.sa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14547) 경기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70번길 19 부광프라자 502호 ㅣ 대표 : 최경옥 ㅣ 총괄국장 : 김양란
사업자등록번호 : 767-49-00155 ㅣ Tel : 032-324-4435 ㅣ Fax : 032-324-4434 ㅣ E-Mail : sk816@naver.com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00222 등록일자 : 2009.08.11발행인 겸 편집인 : 최경옥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경옥
새부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새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