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모바일전용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부천시의회 민주당 의원 15명, 미 의회 '한반도 평화법안' 발의 환영 성명 발표

부천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 15명은 3월 8일 오후 4시 30분에 부천시청 브리핑룸에서 미 연방의회에서 최초로 발의한 ‘한반도 평화 법안’ 환영 성명을 발표했다.

▲ 더불어민주당 부천시의회 의원 대표 김주삼, 최성운, 양정숙, 임은분, 박순희, 김병전, 송혜숙, 박찬희, 최의열, 김선화, 박성호, 최은경, 장해영, 손준기, 윤단비 15명의 시의원이 참석했다.

전국전쟁 종전선언과 북-미 연락사무소 설치 추진을 내용으로 하는 ‘한반도 평화 법안’은 지난 3월 1일(미국 현지 시간) 3. 1절을 맞아 118대 미국 연방하원에서 재발의된 것으로, 2021년 5월 미 117대 의회에 제출되었던 같은 이름의 법안을 더욱 발전시킨 내용을 담고 있다.

이 평화 법안에는 ‘판문점 선언 지지’, ‘한국전쟁의 공식적이고 최종적인 종식을 위한 남북미간 외교 추구’, ‘영구적 평화협정 달성 위한 미 국무부 차원의 로드맵 마련’, ‘북미간 연락사무소 설치’, ‘미국인의 북한 여행 금지 조치에 대한 전면검토’를 담은 바, 한반도 평화를 위한 보다 더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방안을 제시했다고 평가된다.

부천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시의원들은 “평화에 관한 통찰이 담긴 브래드 셔면 등 20명의 의원들에게 감사와 경의를 표하며, 한반도 평화법안의 재발의를 계기로 남북미가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를 위한 당국간 대화를 조속히 재개하여 최고조에 이른 한반도 긴장상태를 해소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이날 지지선언에는 더불어민주당 부천시의회 의원 대표 김주삼, 최성운, 양정숙, 임은분, 박순희, 김병전, 송혜숙, 박찬희,최의열, 김선화, 박성호, 최은경, 장해영, 손준기, 윤단비 15명의 시의원이 참석했다.

다음은 미 의회 '한반도 평화법안' 발의 환영 지지성명 내용.

미 현지시간 3월 1일, 우리의 3·1절을 맞아, 미 연방하원 외교위원회 소속 Brad Sherman 의원의 주도로 「한반도 평화법안」이 재발의 되었다.

이번 「한반도 평화법안」은 `21년 5월 미 117대 의회에 제출되었던 같은 이름의 법안을 더욱 발전시켜, ‘판문점 선언 지지’, ‘한국전쟁의 공식적이고 최종적인 종식을 위한 남북미간 외교 추구’, ‘영구적 평화협정 달성 위한 미 국무부 차원의 로드맵 마련’, ‘북미간 연락사무소 설치’, ‘미국인의 북한 여행 금지 조치에 대한 전면검토’를 담은 바, 한반도 평화를 위한 보다 더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방안을 제시했다고 평가한다.

특히 공화당 Andy Biggs 의원을 포함 19명의 의원이 초당적으로 발의에 참여한 것과 “해당 법안이 주한미군의 지위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명시함으로써 “종전이 주한미군 철수로 이어진다”는 종전선언 반대의견의 음모론적 우려를 불식시켰다는 점에서 매우 의의가 크다.

더불어민주당 부천시의회 의원 15인은 한반도 평화에 관한 놀라운 통찰을 보여준 Brad Sherman, Ro Khanna, Andy Kim, Cori Bush, Luis Correa, Eleanor Holmes Norton, Paul Tonko, Chuy Garcia, Andy Biggs, Dina Titus, Rashida Tlaib, Marilyn Strickland, Sara Jacobs, Jan Schakowsky, James McGovern, Lisa Blunt Rochester, Adriano Espaillat, Pramila Jayapal, Judy Chu, Ilhan Omar 의원들에게 감사와 경의를 표하며, 「한반도 평화법안」의 발의를 환영한다.

「한반도 평화법안」 발의를 계기로 한미관계가 보다 공고해지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체제 구축의 새로운 전기가 마련되길 기대하며, 미 연방의원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으로 진지하게 논의되고 조속히 통과되기를 기대한다.

미 의회에서도 종전선언을 포함한 「한반도 평화법안」이 지속적으로 발의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우리 국회는, 국회의원 174명이 21대 국회가 개원하자마자 발의한 「한반도 종전선언 촉구 결의안」을 지금까지 논의 한번 제대로 하지 않고 있다. ‘22년 1월 프랑스 상원에서 「한반도 종전선언 지지 결의안」이 이미 통과된 점을 상기하면, 부끄러운 일이 아닐 수 없다.

더불어민주당 부천시의회 의원 15명은「한반도 평화법안」의 재발의를 계기로 남북미가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를 위한 당국간 대화를 조속히 재개하여 최고조에 이른 한반도 긴장상태를 해소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 더불어민주당 최의열 시의원 사회를 보고 있다.

 

▲ 더불어민주당 장해영 의원

 

 

김양란 기자  kyr1234@naver.com
기사등록 : 2023-03-08 17:33

ⓒ 새부천신문 (http://www.sa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14547) 경기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70번길 19 부광프라자 502호 ㅣ 대표 : 최경옥 ㅣ 총괄국장 : 김양란
사업자등록번호 : 767-49-00155 ㅣ Tel : 032-324-4435 ㅣ Fax : 032-324-4434 ㅣ E-Mail : sk816@naver.com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00222 등록일자 : 2009.08.11발행인 겸 편집인 : 최경옥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경옥
새부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새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