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모바일전용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15년간 342명 졸업생… BIFAN 환상영화학교 참가자 모집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집행위원장 신철) ‘환상영화학교’ 졸업생들이 전 세계 장르영화계에서 주목받고 있다. 환상영화학교는 아시아 신진 영화인들을 발굴하기 위한 BIFAN의 장르영화 제작 교육 프로그램이다. 2008년 출범, 15년간 총 342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먼저 필리핀·대만·일본 등 해외 졸업생 감독들의 작품이 고무적인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 일례로 마티카 에스코바 감독(필리핀/2017년 졸업생), 케네스 다가탄 감독(필리핀/2019년 졸업생), 나카시니 마이 감독(일본/2013년 졸업생), 츄 지-닝 프로듀서(대만/2019년 졸업생) 등이 있다.

마티카 에스코바 감독의 <레오노르는 죽지 않는다>는 지난해 선댄스영화제 특별 심사위원상·토론토국제영화제 앰프 보이스상·시체스국제판타스틱영화제 노브스 비전스 부문 감독상 등을 받으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케네스 다카탄의 <인 마이 마더스 스킨>은 2023년 선댄스영화제 미드나인 섹션과 로테르담국제영화제 하버 섹션의 상영작으로 초청받았다.

나카시니 마이 감독의 단편 <스왈로우>는 탐페레영화제(핀란드)에서 특별 언급을 받았다. 지난해 BIFAN의 엑스라지 섹션에 초청되어 관객들과 만났다. 츄 지-닝 프로듀서의 <Death IS EASE>는 2022년 금마장 FPP 시리즈 프로젝트에 선정됐다.

▲ 상영화학교 졸업생 감독들의 주요 작품 포스터. (왼쪽부터) <존재의 집 >(정유미 감독), <인 마이 마더스 스킨>(케네스 다가탄 감독), <레오노르는 죽지 않는다>(마티카 에스코바 감독).

 

한국 졸업생들의 작품도 최근 국내외 영화계에서 주목받고 있다. 정유미 감독(2009년 졸업생)은 <존재의 집>으로 2022년 베를린국제영화제 단편경쟁 부문에 진출했다. 같은 해 BIFAN의 코리안 판타스틱:단편 섹션에서 상영했다. 강민지 감독(2018년 졸업생)은 DMZ를 배경으로 전쟁의 후유증을 다룬 VR 장편 <지평선>을 2022년 BIFAN ‘비욘드 리얼리티’에 이어 온라인 게임플랫폼 ‘스팀’에서 선보이고 있다.

임연정 감독(2015년 졸업생)의 다큐멘터리 프로젝트 <나를 찍어줘, 언니>는 2022 전주국제영화제 전주프로젝트에서 JICA상을 수상했다.

제27회 BIFAN은 올해 환상영화학교 참가자를 오는 4월 30일까지 모집한다. 감독·작가·프로듀서 등 영화인으로 활동하고 있거나 작품 참가 이력이 있는 영화 지망생이라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참가 신청은 BIFAN 온라인 출품 사이트(https://vp.eventival.com/bifan/2023)에서 받는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bifan.kr) 출품/지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는 산업프로그램팀으로 전화(032-327-6313/내선 145번) 혹은 이메일(naff.ffs@bifan.kr)로 하면 된다.

BIFAN의 남종석 산업 프로그래머는 “환상영화학교는 영화 제작의 필수 과정인 시나리오 개발부터 국제 공동 제작, 영화 배급 및 상영, 나아가 영화산업의 현안에 관한 포럼 등까지 영화계를 아우르는 강의를 국내외 영화 산업 전문가들로부터 가까이 배울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며 “장르영화에 대한 관심이 세계적으로 높아지고 있는 만큼 재능 넘치는 아시아권 영화 창작자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2023년 제27회 BIFAN은 6월 29일부터 7월 9일까지 부천시 일대에서 개최한다. 환상영화학교는 영화제 기간 중인 6월 29일부터 7월 5일까지 진행한다.

김양란 기자  sk816@naver.com
기사등록 : 2023-03-20 10:42

ⓒ 새부천신문 (http://www.sa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14547) 경기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70번길 19 부광프라자 502호 ㅣ 대표 : 최경옥 ㅣ 총괄국장 : 김양란
사업자등록번호 : 767-49-00155 ㅣ Tel : 032-324-4435 ㅣ Fax : 032-324-4434 ㅣ E-Mail : sk816@naver.com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00222 등록일자 : 2009.08.11발행인 겸 편집인 : 최경옥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경옥
새부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새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