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모바일전용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굴포천 국가하천 지정을"

부천·인천·김포 국회의원과 자치단체장, 19일 공동성명서 발표
"굴포천 국가하천 지정되면 주변지역 주민 생활 크게 개선"

설훈 국회의원, 김만수 부천시장 등이 부천·인천·김포의 정치권이 현재 지방하천으로 분류된 '굴포천'을 국가하천으로 지정해 줄 것을 촉구하는 공동 성명서를 19일 발표했다.


굴포천은 서울시(강서구), 경기도(부천·김포시), 인천시(부평·계양구)등 3개 광역시도· 5개 자치단체를 관류하는 유역면적 131㎢, 연장 15.31km 유역내 인구 약 200만 명에게 영향을 주는 지방하천이다.


그러나 굴포천은 그동안 관리주체가 불명확하여 일관성 있게 관리되지 못해 수질오염이 심각하고, 유역내 저지대에서 침수피해가 빈번히 발생하는 등 수도권 하천 중 가장 관리가 낙후된 하천이다.


한강 지류하천 중 안양천, 중랑천, 공릉천은 국가하천으로 지정되어 새로운 친환경 수변문화 공간으로 탄생하여 국민들의 레저생활공간으로 매우 활용도가 높고 수질도 개선되어 토종 물고기들이 살 수 있을 정도로 관리가 잘 되고 있다.


굴포천 상류(3.9km)를 생태하천으로 조성하고 유지용수 공급 및 하수관거를 정비하는 등 자치단체들의 노력에도 불구, 평상시에는 굴포천의 오염된 물이 한강으로, 호우 시에는 아라천으로 흘러들어 생태계 파괴가 심각한 수준에 이르렀다.


또한 집중호우 시, 상습적인 침수피해가 예정되어 있어 근본적인 대책이 절실히 요구되어왔다.


지난 2008년 7월 경기도가 굴포천의 국가하천 지정을 신청, 2009년 10월 국토해양부가 국가하천 추가지정계획에 반영했으나 아직까지 국가하천으로 지정되지 않은 상태이다.


굴포천이 국가하천으로 지정되면 하천범람과 수질오염 문제가 크게 개선되어 주변 지역 거주민들의 생활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공동성명서를 발표한 정치인은 국회의원 설훈(부천 원미을), 원혜영(부천 오정), 한정애(민주통합당 비례대표), 홍영표(인천 부평을), 최원식(인천 계양을)과 김만수 부천시장, 홍미영 부평구청장, 유영록 김포시장, 가기목 계양구 부구청장 등 자치단체장이 함께 참여했다


공동성명서는 곧바로 국토해양부와 기획재정부에 전달할 방침이다.

 

▲ 사진 왼쪽부터 김만수 부천시장, 한정애 국회의원, 홍미영부평구청장, 홍영표 국회의원, 설훈 국회의원, 원혜영 국회의원, 유영록 김포시장, 가기목 계양부구청장.

 

김양란 기자  sk816@naver.com
기사등록 : 2012-09-19 14:30

ⓒ 새부천신문 (http://www.sa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글자확대글자출소
  • 인쇄
  • 기사목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14547) 경기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70번길 19 부광프라자 502호 ㅣ 대표 : 최경옥 ㅣ 총괄국장 : 김양란
사업자등록번호 : 767-49-00155 ㅣ Tel : 032-324-4435 ㅣ Fax : 032-324-4434 ㅣ E-Mail : sk816@naver.com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아00222 등록일자 : 2009.08.11발행인 겸 편집인 : 최경옥청소년보호책임자 : 최경옥
새부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새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